꼭 잘때는 무릎이건 팔이건 사람몸에 밀착시키고 자는 개냥이 베티랍니다.

개냥이 개냥이 말만 들었지 직접 키워보니 이건 냥이가 아니라 멍이에요

왠지 멍멍하고 울 것같아.

 

무릎에서 자다가 깨면 요런 표정으로 필살 애교를 선보이죠

하앍 하앍~~

뽀뽀를 부르는 표정이에요

이건 왠지 사악해보여 ㅋ

나 사고치러갈건데라며 예고해주는 표정 같음 ㅋ

미소천사 개냥이 베티~~

심쿵

심장이 방광까지 내려갔다 왔어요

이런 청초한 표정은 어디서 배워오는걸까요?

왠지 혼자있을때 연습하는것 같아

이제 그만 만져라냥!!

신고
  1. +소금+ 2014.09.06 15:40 신고

    어머나~~~ 넘 이쁜 아깽이에요~~~!!! 요런 녀석 어디 또 없을까요~~ㅎㅎ 저희도 둘째 들여야 하는데..ㅋㅋ
    무릎냥이라니 정말 개냥이네요~~ 제 로망 무릎냥이~~ㅎㅎ

    • 블랑캣 2014.09.06 18:34 신고

      어머 너무 아쉽네요 아시는분한테 가정분양받았는데 그땐 남은아이 분양할곳 알아보시드라구요 베티 엄마 아빠도 엄청난 개냥이라 다 개냥개냥했다는데 ㅜㅜ

행복한 고양이

눈도 웃고 입도 웃고 얼마나 달콤한 꿈을 꾸길래 웃으며 자는거냥~~

아님 지인짜 착하고 이쁘고 너무 좋은 집사를 만나서 행복한가봉가?? ㅋㅋ

 

팔은 저리지만 이러고 자면 뺄수가 없다 ㅜㅜ

나는 행복한 고양이다냥

신고

열씸히 이사짐 정리하고있는데 누군가가 보는 느낌이,,,,,,

ㅋㅋㅋㅋㅋ

졸리지만 청소 잘하는지 감시하는걸까 졸리지만 집사가 청소하다 다치진않을까 노파심에 잠을 못자는걸까?

 

 

 쓰담 쓰담해줬더니 눈 꼬옥 감고 잔다 

너 왜이리 이쁘니!!!

 

 

 

신고

+ Recent posts